최종편집 : 2021-04-16 17:39 (금)
"보복소비 뜬다" 홈쇼핑 1만5천 건 예약 받은 '참좋은여행'
상태바
"보복소비 뜬다" 홈쇼핑 1만5천 건 예약 받은 '참좋은여행'
  • 강정욱 기자
  • 승인 2021.03.22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참좋은여행이 지난 21일 롯데홈쇼핑에서 해외여행 패키지 상품 판매를 진행해 1시간 만에 1만5000건의 예약을 받았다. /사진. 참좋은여행
참좋은여행이 지난 21일 롯데홈쇼핑에서 해외여행 패키지 상품 판매를 진행해 1시간 만에 1만5000건의 예약을 받았다. /사진. 참좋은여행

 

[센머니=강정욱 기자] 지난해 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처음으로 재개된 희망예약 상품 판매에 나선 참좋은여행이 TV홈쇼핑에서 대박행진을 이어갔다. 

참좋은여행은 지난 21일 오후 롯데홈쇼핑을 통해 '희망을 예약하세요' 패키지 상품 판매를 진행한 결과 1만5000건 예약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방송은 코로나19 이후 국내에서 최초로 홈쇼핑에서 진행한 해외여행 패키지 상품이다. 오는 7월부터 출발일과 지역을 고를 수 있는데 출발 가능 시점은 양국 자가격리 해제일부터로 설정했다. 자유로운 여행을 담보할 외교정책적 조치를 전제로 한 예약판매였다. 

예약금은 1인당 1만원이며, 출발 여부는 양국 모두 자가격리가 해제되고 우리 정부의 여행자제 권고가 해제되는 시점을 기준으로 결정된다. 방송 예약자에 한해 7달러 달러북과 블루투스 오디오, VIP여행자보험, 롯데면세점 할인 쿠폰 등이 추가로 제공된다.

콜당 평균 출발인원 3명, 1인당 150만원임을 감안하면 총매출규모는 675억원이다. 

코로나 이전 홈쇼핑 패키지 상품 판매 방송의 평균예약 콜은 미주나 유럽 등 장거리 지역은 1000~4000콜, 동남아 중국 등 단거리 지역은 3000~6000콜 정도임을 감안하면 코로나 여파로 인해 여행을 가지 못한 소비자들의 욕구가 그만큼 크다는 걸 알 수 있다 .

회사 측은 "1만5000콜은 홈쇼핑 진행 시 상담폭주로 인한 추가상담 불가 등 전화 예약의 물리적 한계점에 근접한 수치이며, 실예약으로 전환할 경우 4만명 이상이 예약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4만명의 고객이 여행상품을 예약해 놓고 기다리고 있다는 것은 회사 입장에서 큰 희망"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