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5 19:02 (금)
LH, 신한·우리은행과 손잡았다 …민간건설주택 매입약정 업무협약
상태바
LH, 신한·우리은행과 손잡았다 …민간건설주택 매입약정 업무협약
  • 권혜은 기자
  • 승인 2021.02.09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H가 '민간건설주택 매입약정방식 은행권 업무협약 체결‘을 진행했다.
LH가 '민간건설주택 매입약정방식 은행권 업무협약 체결‘을 진행했다.

[센머니=권혜은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는 신한은행, 우리은행과 민간건설주택 매입약정방식 사업의 안정적인 수행 및 활성화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전했다. 

이번 사업은 은행과의 협업방식이 LH-은행-고객 모두에게 성공을 가져다주는 주거복지의 새로운 협력모델이 될것이라는 평을 얻고 있다. 

민간건설주택 매입약정방식이란 민간사업자가 건축 예정이거나 건축 중인 다가구, 다세대 주택에 대해 건축완료 전 매입약정을 체결한 뒤 준공 후 LH가 매입해 임대주택으로 활용하는 것을 의미한다. 

해당 사업은 사전 매입약정을 통해 LH가 직접 주요 공정을 점검하게 된다. 이는 자연스럽게 주택품질을 향상할수 있으며, 민간사업자는 미매각·미분양 위험 해소 및 건축 중 자금조달 문제를 해결할 수 있어 위험부담이 줄어들것으로 보인다. 

앞으로 LH는 전세대란을 해결하기 위해 적극 앞장설 예정이다. 정부의 전세대책을 수행하기 위해 올해  4만호의 민간건설주택 매입을 앞두고 있다. 

은행 고객들이 보유한 유휴 부동산을 활용해, 도심 내 양질의 임대주택 후보지 확보하기 위해 신한은행, 우리은행과 업무 협약을 체결한것으로 알려졌다. 

앞으로 LH와 신한은행, 우리은행은 협약에 따라 매입약정사업을 위한 토지주 및 시행사를 발굴하는데 적극 협조해야한다. 또, 매입약정사업 사업성을 검토하고 부동산 개발관련 사업을 발굴, 각종 정보를 공유하는데 상호 정보를 공유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