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3 19:28 (금)
신한카드, ‘렌탈 중개 플랫폼 서비스’ …새로운 혁신적 금융 서비스 예정
상태바
신한카드, ‘렌탈 중개 플랫폼 서비스’ …새로운 혁신적 금융 서비스 예정
  • 홍민정 기자
  • 승인 2020.02.20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신한카드 로고
사진제공 : 신한카드 로고

신한카드가 새로운 혁신적 금융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본격적으로 시작하는 ‘신한카드 렌탈 중개 플랫폼 서비스(이하 렌탈 중개 플랫폼)’는 중소 제조사와 유통사가 소비자들에게 손쉽게 렌탈 상품을 판매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의미한다.

특히 우수한 제품을 생산하는 중소 제조사가 ‘렌탈 프로세싱’인프라 없이도 시장에 손쉽게 진입할 수 있도록 돕는다. 계정 관리부터 만기 입금 관리까지 신한카드가 대행하는 상생 협력 기반의 렌탈 플랫폼 중 하나이다.

그간 렌탈 시장은 중소 제조사가 진출하기에는 진입장벽이 상당히 높았다. 신용평가 관리기준 부족, 렌탈료 회수 리스크 등을 주요 장벽으로 꼽을 수 있다.

신한카드는 이러한 문제점들을 파악해 신한카드의 렌탈 중개 플랫폼을 이용하는 중소 제조사들이 손쉽게 시장을 확대하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라이프스타일이 소유에서 공유로 변하고 있는 소비 트렌드에 발맞춰 폭넓은 렌탈 상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신한카드 임영진 사장은 “이번 금융위원회의 혁신금융서비스 사업자로 선정된 건은 신한카드의 그동안에 쌓아온 금융 역량과 노하우를 통해 중소기업의 성장을 돕는 상생 서비스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금융당국의 혁신금융서비스 추진 취지에 발맞춰 혁신금융 1등을 넘어 일류로 진화하기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카드는 연내에 파일럿 테스트를 진행하고 2020년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확대 추진할 예정이다.

앞서 금융위원회는 신한카드의 렌탈 중개 플랫폼을 통해 렌탈사업자의 업무 일부를 위탁받아 수행할 수 있도록 부수업무 관련 규정에 대한 규제 특례 요청을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