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5 19:02 (금)
용산전자상가 소상공인 위한 '온에어 스튜디오' 개관
상태바
용산전자상가 소상공인 위한 '온에어 스튜디오' 개관
  • 권혜은 기자
  • 승인 2021.02.17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명 : 온에어 스튜디오 내부 모습
설명 : 온에어 스튜디오 내부 모습

[센머니=권혜은 기자] 최근 마케팅 트렌드로 각광받고 있는 콘텐츠가 있다. 바로 비디오 커머스이다. 비디오 커머스란 스마트폰으로 동영상을 보고 물건을 사는 소비자가 늘어나면서 모바일 동영상을 마케팅에 활용하는 새로운 전자상거래 유형을 의미한다.

서울시는 용산전자상가 내 소상공인 등이 인터넷 및 모바일 동영상 플랫폼과 다양한 SNS 등을 활용해 제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온에어 스튜디오’를 개관했다.

‘온에어 스튜디오’는 용산전자상가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이다. 앞으로 소상공인의 온라인 판로 개척과 판매․유통 활성화를 돕는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온에어 스튜디오에서는 각종 영상 촬영 기계와 편집장비가 준비됐다. 이곳에서 조명, 편집 프로그램도 사용할 수 있어 많은 이들이 자유롭게 비디오 커머스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용산전자상가 내 업체는 물론 일반 시민도 대관 신청을 거쳐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설명 : 온에어 스튜디오 내부 모습
설명 : 온에어 스튜디오 내부 모습

앞으로 온에어 스튜디오에서는 영상제작 초보자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도 진행할 예정이다. 기본적인 영상 촬영부터 편집장비, 조명 사용법, 편집 프로그램 등을 교육한다. 또, 입주업체를 대상으로 크리에이터 교육도 실시한다.

온에어 스튜디오는 용산전자상가를 활성화시키기 위한 마케팅 방법인만큼 벌써부터 많은 상인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한편, 이번 온에어 스튜디오를 통해 용산전자상가 내 상인들은 업체의 제품 촬영 및 리뷰 영상 등을 촬영하며 비디오 커머스 마케팅에 적극 나설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