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8 09:57 (월)
넥슨, 신입 초봉 5천만 원 시대 열어 … 전사원 연봉 800만 원 인상
상태바
넥슨, 신입 초봉 5천만 원 시대 열어 … 전사원 연봉 800만 원 인상
  • 권혜은 기자
  • 승인 2021.02.01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명 : 넥슨이 1일부터 자회사를 포함한 직원 6천여명의 연봉을 두자릿수 인상하기로 결정했다.
설명 : 넥슨이 1일부터 자회사를 포함한 직원 6천여명의 연봉을 두자릿수 인상하기로 결정했다.

[센머니=권혜은 기자] 넥슨이 우수인재를 대거 확보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임금 체계를 국내 최고 수준으로 상향 개편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넥슨은 이달 1일부터 자회사를 포함한 직원 6천여 명의 연봉을 두 자릿수 인상하기로 결정했다. 개발 직군 5천만 원, 비개발 직원 4천500만 원으로 상향한다. 신입사원 첫 연봉은 게임업계뿐 아니라 국내 대기업과 비교해도 최고 수준을 자랑한다.

기존 넥슨 초봉은 개발 직군 4,200만 원, 비개발 직군 3천800만 원 수준이었다. 인상률로 환산하면 평균 13%에 달한다. 이는 기본 연봉이며, 성과급은 별도로 지급돼 파격적인 대우가 될 것으로 보인다.

실제 넥슨은 직책·연차·직군과 무관하게 큰 성과를 낸 조직·개인에게 최고 수준 성과급을 지급해왔다. 이를 통해 직원들의 사기를 충전하고, 동기부여를 돕는 것이다. 또, 우수 인재들이 높은 성취감으로 일할 수 있는 글로벌 기업과 비슷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서다.

특히 넥슨은 글로벌 초일류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고민하면서, 일회성 성과급 지급보다는 체계적인 연봉 인상을 통해 인재 경영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결론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넥슨은 우수 인재 영입을 위해 지난 2년간 중단했던 신입 및 경력직 공채도 올 상반기에 실시할 예정이다. 신규 개발 프로젝트, 인공지능(AI) 연구, 사업 개발 등 투자도 적극 나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