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2-24 19:26 (수)
현대차그룹, 산업은행과 손잡고 유망 스타트업 집중 투자
상태바
현대차그룹, 산업은행과 손잡고 유망 스타트업 집중 투자
  • 김인하 기자
  • 승인 2021.02.01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그룹과 산업은행이 유망 스타트업 투자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현대차그룹과 산업은행이 유망 스타트업 투자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센머니=김인하 기자] 현대차그룹이 산업은행과 함께 미래 모빌리티 유망 스타트업에 집중 투자하기로 했다.

현대차그룹은 스타트업 지원을 취한 ‘제로원 2호 펀드’를 설립, 산업은행과 '미래 모빌리티 생태계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제로원’은 현대차그룹이 지난 2018년 오픈한 신개념 오픈 이노베이션 플랫폼으로 미래 가치를 지닌 신생 스타트업을 발굴, 투자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번 제로원 2호 펀드는 총 745억 원 규모로 조성되었다. 규모는 현대자동차 180억 원, 기아 120억 원, 현대차증권이 50억 원을 출자했으며 산업은행 200억 원, 신한은행이 30억 원을 출자했다.

투자 대상은 미래 모빌리티, 친환경차, 인공지능(AI), 커넥티드카를 비롯한 미래 신사업 분야의 유망 스타트업으로 알려졌다. 특히 현대차그룹은 산업은행과 업무 협약을 통해 미래환경 친환경 모빌리티 생태계에 기여 가능한 스타트업을 중심으로 투자해 성장을 이끈다는 계획이다.

지영조 현대차그룹 사장은 "혁신 기술과 창의적 아이디어를 갖춘 스타트업을 지원하기 위해서는 현대차·기아뿐만아니라 완성차 생태계와 협업이 필수적"이라며 "세계 최고 수준의 모빌리티 생태계를 위해 경쟁력 있는 파트너와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