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1-22 10:12 (금)
베일 벗은 쿠팡 플레이, 월 2900원 …제2의 아마존 되나
상태바
베일 벗은 쿠팡 플레이, 월 2900원 …제2의 아마존 되나
  • 권혜은 기자
  • 승인 2020.12.28 2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명 : 쿠팡이 OTT 시장에 뛰어들었다 
설명 : 쿠팡이 OTT 시장에 뛰어들었다 

[센머니=권혜은 기자] 쿠팡이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시장에 뛰어들면서 유통업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배송, 할인 등의 서비스만으로 경쟁해온 e커머스 업계에서 OTT 서비스를 제공하고 나선 것은 쿠팡이 최초인만큼, 세계 1위 전자 상거래 기업인 아마존의 행보를 따라가고 있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쿠팡의 유료회원인 로켓 와우의 가입자는 월 2900원에 로켓 배송부터 동영상 스트리밍까지 즐길 수 있게 됐다. 계정 1개로 최대 5명이 시청할 수 있으며, TV 시리즈 등 국내외 영상 콘텐츠를 마음껏 만나볼 수 있다. 여기에서 어린이를 위한 키즈 계정을 추가할 수도 있다

이용 방법도 간편하다. ‘쿠팡 플레이’ 앱을 다운로드하고 쿠팡 앱과 연동만 하면 된다. 순차적으로 iOS, 태블릿 PC, 스마트 TV, PC 버전 서비스도 앞두고 있다.

‘쿠팡 플레이’에 있는 영화, 국내외 인기 드라마, 시사교양, 애니메이션, 어학, 입시 강좌 등 다양한 콘텐츠는 장거리 이동 중에도, 인터넷 연결이 원활하지 않은 곳에서도 미리 다운로드한 영상으로 재미있게 시간을 보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쿠팡은 질 좋은 콘텐츠를 위해 YBM과 대교 등 한국 교육 기업과 협업했으며 쿠팡 플레이에서만 볼 수 있는 독점 콘텐츠도 마련할 계획이다.

현재 쿠팡의 로켓 와우 회원은 약 500만 명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되며, 기존 회원들은 OTT 서비스가 추가로 제공받을 수 있다.

앞으로 OTT 서비스 이후 로켓 와우 회원 수가 얼마나 늘어날지, 이탈률이 얼마나 감소할지가 관전 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