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0 15:38 (금)
[여행 설명서] 계절의 여왕 봄을 따라가는 '전국 꽃 페스티벌'
상태바
[여행 설명서] 계절의 여왕 봄을 따라가는 '전국 꽃 페스티벌'
  • 홍민정 기자
  • 승인 2020.05.26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휴애리 수국 축제 공식 홈페이지
사진제공 : 휴애리 수국 축제 공식 홈페이지

우리나라 사계절 중에서 가장 좋은 날씨를 뽐내는 5월. 5월은 신록이 우거지고 다양하게 피어나는 꽃들로 인해 계절의 여왕이라고 불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으로 먼 곳으로 여행을 떠나기 힘들다면, 봄 향기를 물씬 느낄 수 있는 꽃 축제를 찾아가 보는 것은 어떨까. 단 사회적 거리 두기 실천은 필수다.

▶오색 빛깔의 수국을 만나는 '휴애리 수국 축제'

7월 중순까지 이어지는 수국 축제는 휴애리 공원에서 정성스럽게 키운 오색빛깔의 수국을 수국 정원과 공원 곳곳에서 만날 수 있다. 노란 유채꽃과 다양한 봄꽃들 속에서 웨딩 스냅, 우정 스냅, 인생 사진 찍기 좋은 공간을 꾸며 방문객을 맞이하고 있다.

이외에도 축제 기간 동물 먹이 주기·승마·전통놀이 체험 등 기존의 상설체험 프로그램과 함께 휴애리 갤러리 앞에서 열리는 수국 사진전 등 또 다른 볼거리를 제공한다.

▶6천 평 규모에서 만나는 '에버랜드 로즈 축제'

국내 꽃 축제의 효시인 에버랜드 '장미축제'가 오는 6월 14일까지 열린다. 지난 1985년 시작해 올해에는 6천 평 규모의 장미원이 대대적인 리뉴얼을 통해 완전히 새로워진 모습을 자랑한다. 꽃과 문화가 결합된 원조 꽃 축제로서 여왕의 화려한 복귀를 알린다.

▶보랏빛 라벤더 '고성 하늬 라벤더 팜 라벤더 축제 2020'

내달이면 마을과 농장을 보랏빛으로 물들이는 라벤더가 만개한다. 고성 하늬 라벤더 팜 영농조합법인이 주최하는 라벤더 축제는 라벤더 피자 만들기, 라벤더 수확체험 등 허브를 이용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이외에도 라벤더 향수 추출시연, 어린이 그림 그리기 대회, 향기 음악회, 관광객들이 농장이나 마을에서 촬영한 사진을 응모하는 포토 콘테스트 등으로 페스티벌의 재미를 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